일기장/20132013.10.31 00:32

 

 

 

 

 

 

 

 

 

 

들어갈 자리가 아닌 데에 '약간'을 넣어 말하는 이를 만나게 되면 무척 불편하다. 생각해 보면, 딱 맞는 단어를

 

각해 내기가 어렵다거나 혹은 정도나 빈도를 특정하기 어려울 때 관용적으로 사용하는 '조금 (좀)'의 자리에

 

어가고 있고, 두 단어 사이에는 사전적인 의미로도 큰 차이가 있다고 볼 수 없으니, 딱히 어색한 활용이라고

 

할 수는 없다. 그런데도 불편한 것은 단지 낯설기 때문인 것일까. 고민이 된다. 

 

 

 

 

 

'일기장 > 2013'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탄핵  (0) 2013.11.13
잊혀진 계절  (0) 2013.10.31
약간  (0) 2013.10.31
고양이도  (0) 2013.10.28
심야 버스  (2) 2013.10.13
어영부영 하는 사이  (0) 2013.10.07
Posted by 최대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