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가지의 네덜란드2014.03.23 00:50

 

 

 

 

이 글을 읽는 사람이라면, 네덜란드 음식이 세계를 강타한 적이 없다는 건 그리 놀라운 소식이 아닐 겁니다. 간

 

단한 음식 정도라면 세계의 여기저기에서 드문드문 찾아볼 수도 있겠지만, 정말 맛있는, 제대로 된 네덜란드 요

 

리는 찾아볼 수가 없어요. "퇴근길에 맛있는 네덜란드 요리 하나 사 와요!"라든지, "SoHo에 새로 생긴 그 네덜란

 

드 레스토랑 진짜 한 번 꼭 가 봐야 돼!" 같은 말 들어본 적 있나요? 절대로 없을 겁니다.

 

 

 

좀 이상하지 않습니까? 다른 나라로 여행을 가든지, 네덜란드의 식민지였던 곳으로 가든지, 아니면 그렇지 않은

 

곳으로 이민을 가든지, 아무튼 그런 네덜란드 사람들이 자기만의 요리법을 한 번도 퍼트리지 않았던 걸까요?

 

그럴 일이 없었죠! 네덜란드에서 이민을 간 정착민들조차도 새로 간 지역의 더 맛있는 요리들을 만나게 되어 정

 

신이 없었으니까요. 물론 뉴욕의 예를 보더라도 네덜란드 식 이름을 많이 받아들였죠. 브루클린Brooklyn은 원래

 

Breukelen에서, 할렘HarlemHaarlem에서, 코니 아일랜드Coney Island는 Konijneneiland에서 따온 거죠. 하지

 

만 그건 네덜란드 식 이름 얘기구요. 네덜란드 식 음식은 쳐다도 안 봤죠. (치즈만 빼구요.)

 

 

 

 

 

 

 

네덜란드 사람들은 요리/야채를 준비하는 데 세 가지의 특별한 방식을 갖고 있습니다. 어떻게 하느냐 하면

 

 

1) 뭐가 됐든 하여튼 죽어라고 으깬다

2) 뭐가 됐든 하여튼 죽어라고 삶는다

3) 아니면, 뭐가 됐든 영혼까지 튀겨버린다

 

 

오늘 우리는 특히 1번, 네덜란드 사람들의 으깸에 대한 집착에 대해 이야기해 볼 거예요. 네덜란드 사람들은

 

정말 좋아합니다. 으깨고, 으깨고, 으깨는 걸. 딱 맞는 사례가 바로 국민요리인 스탬팟Stamppot이죠. 잘 모르

 

신다면 가르쳐 드리겠습니다. 스탬팟이란 네덜란드인의 요리 필살기인 1)으깨기 와 2)삶기 의 콤보라고 할 수

 

있겠네요. 먼저 감자, 당근 등 하여튼 이딴저딴 야채들을 몽땅 처넣고 들입다 삶아 버립니다. 그리고는 가루가

 

되도록 으깨버린 뒤 옆에다 소시지 몇 개 던져 넣으면, 쨔잔, 완벽한 네덜란드 한 끼가 된답니다.

 

 

 

네. 제가 좀 싸가지 없게 말하고 있죠? 분명히 다른 네덜란드 요리들도 많이 있습니다! 양배추절임과 함께 으깬

 

스탬팟Zuurkoolstamppot도 있고, 꽃상추와 함께 으깬 스탬팟Andijviestamppot도 있고, 양배추 넣고 으깬 스탬

 

Boerenkoolstamppot 도 있잖아요?

 

 

 

스탬팟이 얼마나 오래 사람들의 사랑을 받아왔는지는 상상도 못합니다. 이 요리는 네덜란드 요리들 가운데 가장

 

오래된 것 중 하나이면서 또한 제일 인기있는 요리이기도 해요. 1600년대 초반에 생겨났다고 하는데 아직까지

 

국민요리이니까 말이죠.

 

 

 

하나 좋은 소식은, 이 네덜란드 대표 음식을 요리하는 데엔 전문성도 섬세함도 신중함도 전혀 필요가 없다는 것

 

입니다. 고민일랑 날려 버리고 그냥 들입다 삶아서는 있는 힘껏 으깨 버리세요. 그리곤 친구들에게 이렇게 말하

 

면 됩니다. "오늘은 네덜란드 식 요리야!"

 

 

 

 

 

 

 

 

 

 

 

오늘의 댓글

 

Marlies : 우리 아빠가 나한테 가르쳐주고 내가 내 딸한테 가르쳐준 건데. 스탬팟을 산 모양으로 만들어. 그리고 포크로 맨 위에서

 

부터 쭉 내려오면서 빙빙 길을 만드는 거야. 그리고는 그 길에 그레이비 소스를 죽 흘려넣어. 애들은 다 이걸 좋아해.

 

 

Es : 명심해. 모든 음식은 한 접시에 먹어야 한다는 걸. 일단 수프를 부어. 그리고는 싹싹 긁어먹어. 그리고는 그 접시에 다시 스탬

 

팟을 떠서 놓아. 또 싹싹싹 긁어먹어. 그리고는 또 그 접시에 요거트 디저트를 부어. 이 모든 건 숟갈 하나로 다 해야 해. 엄청 역겹

 

지. 그렇지만 스탬팟은 좋아.

 

 

 

 

 

'50가지의 네덜란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19. 하여튼 으깨먹기  (2) 2014.03.23
18. 생일엔 셀프 케잌  (1) 2014.03.17
17. 시럽 와플  (0) 2014.01.29
16. 까만 피터  (1) 2014.01.29
15. 자연 분만  (0) 2014.01.29
14. 빨간 바지  (0) 2014.01.10
Posted by 최대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 네덜란드 무척 좋아하라는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흥미롭네요... 모든걸 으깨버린다.
    개인적으로 으깬 음식을 정말 싫어하거든요 ㅎㅎㅎㅎ

    2014.03.23 01: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고맙습니다

    2014.03.25 0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