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첩2013.10.04 09:23

 

 

 

 

개천절 휴일을 맞아 마실을 다니다가, 인사동길 어귀에서 무료로 붓글씨를 쓰게 해 주는 행사를 발견. 잠깐 서서

 

써봤다.  

 

 

 

 

 

 

 

 

영치기영차.

 

 

 

 

 

 

 

 

쓰면서 무엇을 위한 행사인지 물어보니 아프리카 어린이를 위한 모금 행사라 한다. 큰 붓으로 먹물 잔뜩 써 놓고

 

그냥 가는 것도 머쓱해 돈을 넣기는 했는데 솔직히 말하자면 속았다는 느낌이 좀 들었다.

 

 

 

 

 

 

 

은혜 많이 받으시라고 '多恩'. '多思'라고 착시될 수 있으니 주의합시다. 좋은 날 좋은 사진 찍는 것이라 활짝 웃

 

으며 찍었다고 생각했는데 결과물은 종이에 '다은'이 아니라 'free tibet'이라고 썼어도 전혀 이상하지 않을 표정

 

이. 그래도 자꾸 웃어버릇해야 언젠가는 예쁜 얼굴 나오겠지 하고 용기 낼란다.

 

 

 

 

 

'화첩' 카테고리의 다른 글

131117, <월동 계획>  (0) 2013.11.19
131117, <현장포착>  (3) 2013.11.19
131003, <多恩>  (0) 2013.10.04
130730, <그랜드 피아노>  (0) 2013.07.31
130704, <손>  (1) 2013.07.04
130626, <raining jellybeans>  (2) 2013.06.30
Posted by 최대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